대학소식

POSTECH, ‘라이덴 랭킹’ 6년 연속 국내 종합순위 1위

2017-05-22944

[네덜란드 라이덴대 세계대학 논문의 ‘질’ 평가서]

POSTECH이 네덜란드 라이덴대학(Leiden University)이 발표하는 ‘2017라이덴랭킹’에서 6년 연속 국내 종합순위 1위에 올랐다. 2012년부터 시작된 이 랭킹에서 POSTECH은 국내 대학 간 치열한 경쟁 속에서도 꾸준히 1위의 자리를 지켜와 눈길을 끈다.

‘라이덴랭킹’은 대학의 연구력을 나타내는 논문만으로 매기는 세계대학평가로, 논문의 ‘질’과 ‘비율’에 중점을 두고 있으며 전체논문 대비 인용도 상위 10% 논문의 비율로 순위를 매기고 있다. 물론, 대학의 규모나 논문의 전체 양을 고려하지 않는다는 한계가 있으나, 양을 기준으로 평가하는 QS, THE 등 다른 세계대학순위를 보완하는 데 그 의미가 있다.

국내 대학 종합순위에서 POSTECH은 전체논문 중 상위 10% 논문의 비율 12%에 달해 1위를 차지했다. 이는 POSTECH이 발표하는 논문 중 10편 중 1편 이상은 동료 연구자들로부터 많이 인용되어 학계가 크게 주목한다는 의미다. POSTECH의 뒤를 이은 것은 KAIST(11.3%), 이화여대(9.1%), 서울대(9.0%), 세종대(8.9%)였다.

세계 순위에서는 미국 록펠러대가 상위 10% 논문 비율 29.1%로 1위를 차지했고, 이어 MIT(26.5%), 스탠퍼드대(23.6%), 하버드대(23.6%), 프린스턴대(23.2%) 순으로 톱5를 형성해 지난해와 크게 변화가 없다.

국내 상위 5개 대학의 세계 순위는 POSTECH(402위), KAIST(458위), 이화여대(611위), 서울대(619위), 세종대(623위)로 세계 톱5 대학과는 큰 차이가 있어 아쉬움이 남는다. 다만, POSTECH의 상위 10% 논문 비율이 2015년 11.2%, 2016년 11.6%, 2017년 12%로 꾸준히 높아지고 있다는 점은 긍정적으로 평가할 수 있다.

한편, ‘라이덴랭킹’은 최근 4년간 국제논문을 1,000편 이상 발표한 대학을 대상으로 하며, 2017년에는 902개교가 평가됐다. 또 순위산정지표는 설문조사 등 주관적 요소들은 배제하고 학술정보서비스기업 ‘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(구 톰슨로이터)’의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한다.